위법의 여지도 없고 정치적 견해도 없는 그냥 그린 책

8,700원
수량
품절된 상품입니다.
주문 수량   0개
총 상품 금액 0원

 

 

 

 

책 소개

 

카나비는 제 1세계 구미(歐美)의 정치적 마스코트로서 해묵은 대마합법화와 같은 자유주의 운동의 일환으로 여겨졌다. 본 작품에서는 이 마스코트를 단지 객관화된 타자로 의인화된 킴 카나비가 대한민국을 포함한 여러 사회 정황을 평가하는 만평이자 의미없는 전위예술이다.

 

 

저자 소개

 

오휘현

 

오휘현은 1994년 태어나 2013년 중앙대학교 역사학, 심리학을 전공하였으며 킴 카나비를 필명으로한 [위법의 여지도 없고 정치적 견해도 없는 그런, 그냥 그린 책]을 포함하여, 21세기 현재 대한민국이 닥친 집단적, 사회적 문제를 다루는 [20대 사회 조무사의 대한민국 진단], 그리고 20세기부터 드래그(drag) 통사(通史)를 다룬 [The progressive intellectual journey into the hidden world of the queer : 이상한 것들의 역사] 등을 출간 한 바 있다.

위법의 여지도 없고 정치적 견해도 없는 그냥 그린 책

8,700원
추가 금액
수량
품절된 상품입니다.
주문 수량   0개
총 상품 금액 0원
재입고 알림 신청
휴대폰 번호
-
-
재입고 시 알림
floating-button-img